Untitled Document
HOME > 자료실 > 보도자료
전국 공공도서관 487개관으로 늘어나 [05-06-28]
koret555
2005.06.28
1253

주40시간 근무제(주5일제)가 오는 7월 1일부터 공공부문을 비롯한 대부분의 직장에서 본격 시행된다. 늘어난 여가시간을 가까운 도서관을 찾아 독서와 자기계발에 활용할 국민들도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국립중앙도서관이 집계한 통계에 따르면, 2004년 말 현재 우리나라 전체 도서관 수는 총 11,100여개. 그 중 일반 국민이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공공도서관은 487개관이다.

전년도 471개관에 비해 16개관이 증가한 수치다.

인구비례로 볼 때 약 10만명당 1개관으로, 3만명당 1개관(미국), 4만8천명당 1개관(일본), 1만2천명당 1개관(영국)에는 훨씬 못 미치는 수준이다.

정부에서는 부족한 공공도서관 확충을 위해 매년 국고를 보조하고 있으며, 2011년까지 인구 6만명당 1개관인 750개관을 목표로 건립을 추진하고 있다.

이와는 별도로 도시 저소득층 밀집지역 및 농어촌지역의 주민들이 쉽게 찾아갈 수 있는 소규모 도서관(일명 작은도서관) 건립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2004년 25개관을 시작으로 2011년까지 전국의 읍·면·동에 3,600여개(기존문고 2,414개관과 25개관의 작은도서관 포함)의 작은 도서관을 확충, 국민들의 정보 접근권을 지속적으로 높여갈 계획이다.

-문화관광부

 
 
엄마와 함께 떠나요!“신나는 미술 여행“
국립대구박물관『머나먼 진화의 여정 사람과 돌』특별전 개최
  서비스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문의 업무제휴문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