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titled Document
HOME > 자료실 > 보도자료
광복 60주년 기념 「한국미술 100년」展 [05-08-02]
koret555
2005.08.02
1261
국립현대미술관(관장 金潤洙)에서는 광복 60주년을 기념하여 《한국미술 100년(1부)》전을 오는 8월 13일부터 10월 23일까지 개최한다. 이 전시의 기획 의도는 한국이 ''은둔의 나라''에서 세계속의 국가로 성장하기까지 1세기 동안에 전개된 우리 근·현대미술의 궤적을 되돌아보고자 하는데 있다.

그동안 우리 미술관에서는 시기별, 주제별로 근·현대미술을 다룬 양식사 중심의 전시회를 개최해온 바 있다. 이번 전시는 그와 차별화 하고자 사회·문화사적 맥락에서 접근함으로써 사회와 미술, 외적 조건과 내적 정신 사이의 미학적 연관관계를 살피고, 각 시기에 따라 변화 발전해 온 우리 미술의 향방과 정체성을 오늘의 시각에서 조명코자 한다.

지난 100년은 우리 민족에게 고난과 시련의 굴곡으로 점철된 역사였다. 이 전시는 단지 과거를 되돌아보는데 그치지 않고, 어둠을 뚫고 미래를 향해 전진해 온 우리 미술가들의 창조적 정신을 기리고 나아가 세계 속에서 한국미술의 정체성과 독자성을 구축하는 시금석을 마련하고자 한다. 이 전시는 금년에 근대시기를 다룬 1부를 시작으로, 2006년에는 현대시기를 다룬 2부가 개최된다.

올해 1부 전시에서는 1905년~1959년 까지를 다섯 시기로 구분하여 키워드를 부여하고, 시기별로 사회문화사적 상황과의 관련 속에서 동 시대 미술의 전개양상을 볼 수 있도록 하였다. 그러므로 관람객들은 타임머신을 타고 100년 전으로 돌아가 시대의 변천, 굴곡의 역사와 함께 각 시기의 시각문화를 추체험하는 시간을 갖게 될 것이다.

출품작은 시각예술 전반에 걸쳐 회화, 한국화, 조소의 순수미술 분야뿐 아니라 공예, 디자인, 사진, 영화, 만화, 건축과 관련 문헌자료, 시각자료 등을 포함하여 1,000여점이 전시될 예정이다. 특히 이번 전시에는 총 25점 내외의 미발표된 작품들이 새로이 소개되며, 40-50여점의 발굴 자료들이 선보인다.




 
 
『함께하는 미술관 소풍』교육프로그램 운영
물놀이 사고! 이제 그만
  서비스약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문의 업무제휴문의